일요일만 쉬는데 이상하게 갈 때 마다 문이 닫혀 있어서 이용하지 못했던 가게다. 메밀 물국수는 밸런스가 좋아서 마음에 들었는데 구운 고기만두를 곁들이니 밸러스가 깨져버렸다. 


Posted by 이밋

댓글을 달아 주세요

써본 것2020. 1. 30. 00:00

품명 : 원추형유리화병(소)
품번 : 52772

프리지아 생화 때문에 유리병을 샀는데 유리재질은 떨어트려서 깨질까봐 무섭다.


Posted by 이밋

댓글을 달아 주세요

본 것2020. 1. 29. 00:00

제목 : 스타워즈 : 라이즈 오브 스카이워커
감독 : J.J. 에이브럼스
출연 :

데이지 리들리 Daisy Ridley (레이 역)
아담 드라이버 Adam Driver(카일로 렌 역)
존 보예가 John Boyega(핀 역)
오스카 아이삭 Oscar Isaac(포 대머론 역)
캐리 피셔 Carrie Frances Fisher(레아 역)

스타워즈 새 3부작이 이 작품으로 끝나게 되었다. 그냥 무난하게 마무리된 것 같다. 

우주 배경의 동양 무협 스러운 연출이 포인트인 것 같은데 특히 이번 마지막 편은 연출이 별로였다. 블록버스터의 화려함이 부족했다.

메가박스 오랜만에 갔는데 자판기에 포스 무인화 뿐만 아니라 팝콘이나 음료까지 무인화되었네. 공간이 넓으니 포스도 여러개 있어서 좋았다.

Posted by 이밋

댓글을 달아 주세요

써본 것2020. 1. 28. 00:00


26cm/28cm 후라이팬과 26cm 궁중팬을 샀는데 에어프라이어가 생긴 뒤 부터는 궁중팬만 쓰고 있다. 식기세척기를 사용해서 그런지 요리를 덜 해먹어서 그런지 이번에는 코팅이 좀 오래가는 것 같다.



Posted by 이밋

댓글을 달아 주세요

게임2020. 1. 27. 00:00

제목 : LOST
개발사 : DSGame

게임을 신경 써서 하고 싶지 않으니 야짤 퍼즐 게임만 하고 있다.

steam://install/1163360 하면 패치를 받을 수 있다.

선택화면 아래쪽 낙엽을 클릭하다보면 칼을 발견할 수 있는데 그 칼로 왼쪽에 있는 석상을 때리면 돌이 깨진다. 깨진 석상을 클릭하면 직소 퍼즐 형태의 히든 스테이지로 들어갈 수 있다. 직소 퍼즐을 다 맞추면 각 스테이지 공략법을 알려준다.


Posted by 이밋

댓글을 달아 주세요

써본 것2020. 1. 26. 00:00

싱크대 높이 조절하면서 미세하게 틀어진 수평을 잡아보려고 샀는데 대충 눈대중으로 잡는거라 원하는 수평 잡기는 힘들었다.


Posted by 이밋

댓글을 달아 주세요

가본 곳2020. 1. 25. 00:00

설 연휴를 맞이해서 전통주갤러리 무료 시음회에 다녀왔다. 

2019 우리술 품평회 대통령상 '세종대왕어주 약주', 대상 '우곡생주', 최우수상 '산내울 오미자주', 우수상 '티나', 우우상 '로제와인'을 시음했다. 밸런스가 좋았던 세종대왕 어주 약주, 술 자체의 달큰함이 좋았던 '우곡생주'가 기억에 남는다.

그런데 정작 구매한 술은 '풍정사계 추', '호랑이 막걸리'...

Posted by 이밋

댓글을 달아 주세요

써본 것2020. 1. 24. 00:00

크롬캐스트 플러그에 랜선도 꼽아야해서 스위치 연장선을 샀다. 플러그에 달린 전원 스위치로 on/off 를 제어할 수 있어 마음에 든다.

Posted by 이밋

댓글을 달아 주세요

본 것2020. 1. 23. 00:00

제목 : 헤로니모
Jeronimo, 2019
감독 : 전후석

쿠바 한인들과 매 끼니 쌀을 모아 독립 자금을 보내던 '임천택', 그의 아들 '헤로니모'는 체 게바라, 피델 카스테로와 쿠바 혁명을 함께한 동지다. 그를 중심으로 쿠바 한인들의 역사를 조명하는 다큐멘터리다.

'디아스포라' 라는 단어가 나오는데 본토를 떠나 타국에서 살아가는 공동체 집단을 말한다. 유대인이 대표적인 예다. 한국 같은 경우 일제 치하에 연해주, 만주로 이주한 것도 이에 해당한다.

해외에서 성공한 한국계 인물에 대해 국뽕도 있지만 그 국뽕에 대한 혐오도 많은 것 같다. 조선족이나 탈북민에 대한 혐오도 심한데 이는 저소득 계층에 대한 혐오와 합쳐진 것 같다. 쉽게 혐오에 빠지고 있는 사회에서 한국 문화 공동체 의식이 확산될 수 있으면 좋겠다.

Posted by 이밋

댓글을 달아 주세요

써본 것2020. 1. 22. 00:00

오래된 코르크 딸 때 부스러져서 나이프 형이나 전동형이 아닌 다른 제품은 낫나 싶었는데 스크류형은 비슷한 것 같다.


Posted by 이밋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