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들야들한 육포는 비첸향 밖에 없는 것 같다. 마트나 편의점 육포는 너무 건조해서 별로다. 골드코인은 한입에 먹기 편해서 좋다.

육포가 괜찮았던 싱가폴 가고 싶다.